진중권 “국민의힘은 남근의힘?” 이준석 “적당히 좀 해요”



국민의힘 양준우 대변인은 지난달 30일 안산 선수를 둘러싼 논란에 대해 “핵심은 남혐 용어 사용과 래디컬 페미니즘에 있다”고 남초 커뮤니티의 의견을 옹호하는 의견을 냈다. 양 대변인이 이 대표의 지시로 문제의 글을 작성한 것인지, 개인 의견인지 진 전 교수가 물은 데 대해서는 “대변인들에게 방송 좀 많이 나가라는 – 진중권,이준석,이준석 대표,정지 댓글,대한민국 선수단,페미논쟁
기사 더보기


대출디비

보험디비

카지노디비

디비판매


추천 기사 글