‘짝발 소년’ 가장 높이 날았다…우상혁 높이뛰기 韓신기록 4위



높이뛰기 우상혁(25·국군체육부대)이 트랙&필드 역대 최고 순위인 4위에 올랐다. 우상혁은 1일 도쿄 올림픽 스타디움에서 열린 2020 도쿄올림픽 육상 남자 높이뛰기 결선에서 2m35를 넘었다. 도로 경기(마라톤, 경보)를 제외한 육상 트랙&필드 올림픽 최고 성적은 8위. – 우상혁,높이뛰기,주목 이선수
기사 더보기


대출디비

보험디비

카지노디비

디비판매


추천 기사 글