“취소한다”더니 몰래 비키니 풀파티…강릉 호텔 한밤 적발 [영상]



강릉시는 1일 코로나19 확진자가 지속해서 발생하는 상항에서 영업시간 제한 및 사회적 거리두기 등의 방역수칙을 위반하고 풀파티를 연 주문진 A호텔에 대해 10일간 영업정지 명령을 내렸다. 강릉시에 따르면 A호텔은 사전에 수차례 방역수칙 준수 당부에도 지난달 31일 오후 수십 명이 참석한 가운데 풀파티를 열었다. 강 – 영업정지,동해안,동해안 호텔,영업정지 명령서,김한근 강릉시장
기사 더보기


대출디비

보험디비

카지노디비

디비판매


추천 기사 글